1960s Danish teak wall hanging lamp

430,000원
램프 쉐이드: 지름30cm 높이19.5cm
티크베이스: 길이40cm, 너비12cm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1960s Danish teak wall hanging lamp

 

 

 

1960년대 덴마크에서 생산된 티크 벽램프입니다.

우아한 곡선으로 뻗은 티크우드를 베이스로

종이처럼 얇고 부드러운 하얀색 플라스틱을 소재로

일정한 간격으로 견고하게 접혀 플리츠를 이루는 램프의 쉐이드가

독특하고 균형감있게 어우러지는 모습입니다. 

램프의 전선에 달린 스위치로 on/off를 작동하는 방식이며,

벽에 고정되는 부분에 있는 두개의 홀을 이용해 

벽에 단단하게 고정하여 사용할 수 있습니다. 

제품은 못을 이용하여 설치하거나, 시중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꼭꼬핀 2개로도 고정이 가능합니다.

쉽게 찾아보기 어려운 아름다운 형태를 가진-

티크소재 특유의 묵직하고 존재감 있는 램프로,

벽에 걸어두었을 때 공간의 포인트가 되기에  적합한 램프입니다.  

 

 

 

램프 쉐이드: 지름 30cm 높이19.5cm

티크베이스: 길이40cm, 너비12cm

 

 

 

 

 

 

 

 

 

 

 

 

 

 

 

 

 

 

 

 

 

 

 

 

 

 

 

 

*시중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꼭꼬핀 2개로 고정된 모습입니다.

 

 

 

 

 

 

 

 

 

 

 

 

 

 

 

 

 

 

 

 

 

 

 

 

 

 

 

 

 

 

 

 

 

 

 

 

 

 

 

 

 

 

 

 

 

 

 

 

 

 

 

 

 

 

 

 

 

 

 

 

 

*전선에 연결된 스위치를 통해 on/off를 작동할 수 있습니다.

 

 

 

 

 

 

 

 

 

 

 

 

*벽에 고정되는 두개의 홀 부분입니다. 못을 이용하여 설치하거나,

시중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꼭꼬핀 2개로도 고정 가능합니다.

 

 

 

 

 

 

 

 

 

 

 

 

 

 

-

 

 

  새제품이 아닌 오랜 시간이 담긴 빈티지 제품으로, 대부분의 제품은

모두 깨끗한 컨디션을 유지하고 있는 편이나, 제품에 따라

미세한 스크래치나 크고 작은 오염이 있을 수 있습니다.

 

 

찻잔과 식기류들은 모두 전용 세척제로 2-3번에 걸쳐 깨끗하게

살균/소독 및 세척되어 발송됩니다.

 

 

 

빈티지 램프는 전선과 스위치는 그대로 유지하며, 

램프의 플러그는 국내의 규격에 맞게 

안전하게 인증된 플러그로 수리 및 테스트 후 발송됩니다.

 

 

라파르마에서 소개해드리는 빈티지 제품은 대부분 적은 수량으로

입고되어 주문 및 결제 이후 변심에 의한 교환/환불이 어려우니,

충분한 문의와 고민 후에 구입하시는 것을 권장합니다.

 

 

배송 도중 제품이 파손된 경우, 제품을 받아보신 날로부터 24시간

이내로 파손된 이미지와 함께 홈페이지의 게시판을 통해

접수해주시면 내용 확인 후 환불조치가 진행됩니다.

 

 

적은 수량으로 입고되는 빈티지 제품으로 주문 후 30분 이내

미결제 시 주문이 자동 취소됩니다.

 

 

 

평균적인 배송일은 주문 및 결제 후 영업일 기준 3-7일 내로 발송됩니다.

간혹 제작 제품이나 발송이 지연되는 제품의 경우

별도로 판매글에 배송일을 공지드립니다.

1960s Danish teak wall hanging lamp

430,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